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전에서 쓰던 Compaq Evo N800v가 상태가 안좋아지기 시작했다. 여러가지 문제 가있어서 새로구입하기 위해 노트북을 찾고 있었다. 컴팩이 첫 노트북이였는데, 무려 만 5년이 되어 가는 노트북이였는데, 매우 만족할만 한 노트북 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4인치 노트북이였다. 5년전 14인치 사양 중에서는 가벼운 2.5Kg이였다. 사양은 Pentium 4 1.8Ghz였고 베터리도 상당히 오래 갔었다. 3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었다. 그리고 ODD가 래치버튼 하나로 탈착 가능하였다. 5년이나 된 노트북 치고는 편이성 및 성능이 상당히 좋았다.

불만 스러웠던 부분은 LCD성능이 별로 안좋았다는 것 빼고는 대부분 만족 스러운 노트북 이였다.
거의 공짜로 얻은 노트북이였기도 하다.

E200에 느낌을 컴팩 노트북과 비교 해보려한다. 아마 사양에서는 비교가 불가능하니 사양 부문은 제외하고 비교 해보겠다.

LCD
화면 해상도가 높고 와이드(1280x800)이다. 와이드는 처음 써봐서 불편할 꺼라 생각했는데, 문서작업 등에서도 크게 불편 하지 않았다. 문서나 PPT작업에도 큰 문제 없을 듯하다. 이전 노트북은 14인치였지만 해상도가 현재 노트북보다 훨씬 낮아서(1024x768) 글자가 큼직 큼직 했다. E200의 LCD가 컴팩 노트북보다 좋기는 한데, 컴팩이 5년이나 된 컴퓨터인것을 감안하면 E200의 LCD성능은 좋은 편은 아닌것같다. 일부 노트북 LCD는 데스크탑용 LCD랑 비교해도 될만한 제품들이 많았는데 그런 정도는 아니다.
LCD는 컴팩은 래치 방식으로 열고 X-Note는 무래치 방식이다. 무래치인데도 크게 불안하지 않고 안정적인 느낌이다. 컴패의 래치는 디자인을 전혀 해치지 않고, 괜찮은 방식이 였다.

착탈형 ODD
두 제품 모두 착탈형 ODD가 채택되어있다. 이전에 쓰던 제품에서 착탈 가능한 제품이며, 웨이트세이퍼(더미 드라이브)를 제공해서 제품 외관을 해치지 않고 ODD를 분리해 휴대 할 수 있다. 요즘 ODD를 사용하는 경우가 정말 희박하다. 그런면에서 ODD 웨이트 세이브를 제공하지 않는 제품이 왜 그렇게 많은지 모르겠다. 제품 강도의 문제도 있지만 약간 무겁고 저렴한 12인치형 노트북에서는 충분히 고려할만한것 같은데도 말이다. 광고시에도 무게를 100~200g 줄일 수 있지 않은가?
착탈형 ODD는 만족하는 부분이다. 하지만 스크류 드라이버를 이용해야 착탈 할 수 있다. 하지만 컴팩의 경우는 래치 버튼이 있어 버튼을 당긴후 ODD가 분리 가능하다. 편의성에서는 확실히 컴팩이 좋은것 같다. 또한 ODD슬롯에 추가 베터리 장착이 가능하다.
ODD 방향은 둘다 왼쪽이다.

스피커
스피커 이부분 약간은 실망스러웠다. 컴팩 스피커는 JBL스피커가 탑제 되어 있어서 별도의 스피커가 없어서도  만족 스러웠지만 E200의 스피커는 약간은 답답했다. 역시 브랜드있는 스피커가 확실히 좋은 성능을 보이네요.

키보드
키보드 배열은 솔직히 익숙해져야 하는 거니까, 특별히 문제가 있어 보이진 않는다. 컴팩 노트북 키보드 배열에 너무 익숙해서 이전 키보드 배열되로 타이핑 하거나 평션 키를 누른는 경우가 많았다. 한 몇달 후면 적응 할 꺼란 생각이 든다. 12인치 제품인 만큼 키보드 공간이 좁아, 기능키가 평셩키와의 조합으로 사용하는 부분이 조금더 많다.
키감에서는 컴팩을 오래 써서 그런지 컴팩 노트북의 키감이 더 좋다는 생각이 든다.
숫자 패드 부분 쓰는 사람 많은가 모르겠다. 연산자 부분인 +, - , / *의 위치가 조금 다르다. 숫자 패드가 기울어져있어서 사용하기 힘들고 익숙해지는데도 매우 많은 시간이 걸린다.

포트
포트 배치가 약간 다르긴 한데 특이사항은 아닌듯 하다.
컴팩 노트북은 대부분의 포트가 뒷쪽에 있고 LG노트북은 전원을 제외한 모든 포트는 오른쪽에 있다. 착탈에 있어서는 X Note가 편리하다. 하지만 마우스를 보통 오른쪽에 놓고 쓰기때문에 선들이 걸릴지도 모르겠다.
열 배기구는 컴팩은 오른쪽 상단, X-Note는 왼쪽 상단 마우스를 놓는 쪽이 오른족이라, 여름에는 X-Note가 좋을 듯한데, 컴팩 노트북 발열이 낮은 편이였기에 괜찮은거 같다. 포트 확장은 컴팩 Evo가 좋았는데 레거시 포트가 있어서 그렇지 실제 활용면에서는 별 차이가 없다. 그래도 가끔씩 레거시 포트들이 필요 할때까 있지만, 노트북에는 없어도 상관 없다.
컴팩에는 S-Video , 56K모뎀, 페러럴포트가 있다. E200에는 HDMI와 멀티카드 리더기가 있다.

발열
발열이 E200이 약간더 많다. 아무래도 사양이 높은 편이다 보니 어쩔 수 없었던것 같다. 특이 하드 디스크가 있는 오른쪽 팜레스트에서 열이 많이 나온다. 이 자리는 컴팩 에보에는 베터리가 있는 부분이다. 컴팩 노트북은 팜레스트 부분에서는 열기가 거의 느껴지지 않았는데, 상당히 따뜻하다. 여름에는 조금 더울 듯하다.

소음
소음은 평이하다. 특별하지 않고 컴팩 Evo 노트북이랑 비슷한 수준이다. 조용한편은 아니다. 약간 큰 편이다. 쓰기에 특별히 문제있지는 않다.

케이스
하단 본체의 경우 컴팩 Evo의 경우 마그네슘 합금이라 판 자체가 매우 큰데도 불구하고 매우 단단한 느낌이 든다. X-Note E200은 강화 플라스틱인듯하다. 크기가 작아서 매우 단단하게 느껴 져야 할텐데.. 그렇지 않다. 만약 E200소재로 14인치 만들었으면 약간 물렁 물렁한 느낌이 들었을 것같다. 그래도 부서질것 같다는 건 아니다.
상단 LCD가 있는 부분 둘다 약간은 부실한 느낌이다. 컴팩 Evo는 매우 LCD부분이 두껍다. E200은 더 얇은데 강도는 비슷하게 느껴졌다.

LED인디케이터
LED인디케이터는 E200은 한곳에 모여 있고, LCD를 닫아도 확인 가능하다. 컴팩 Evo의 경우는 전원, 베터리LCD만 외부에서 확인 가능하고 다른 인디케이터는 내부에 있다. 노트북을 닫은 상태에서 무의미한 다른 LED인디케이터를 키보드 상단에 놓은 컴팩의 형태가 더마음에 든다. 디자인적 면에서도 활용면에서 컴팩이 더 좋을 듯하다. E200은 팜레스트 하단 오른쪽에 있어서 키보드에 손을 올린 상태에서는 확인 불가능하다. Capslock, NumLock등은 사용중에 확인할 수 있어야 편한데 말이다. 컴팩 Evo는 터치패트가 있는 부분 LCD래치가 있는 부분에 모서리에 LED가 있다. 형태는 둘다 비슷하다.

번들 소프트웨어
둘다 비슷한 수준의 소프트웨어를 제공했다. 뭐 특이한 점은 없고 일반적인듯 하다. 컴팩 Evo의 경우에는 한글, 영문 운영체제를 제공 해주었다. XP프로페셔널이였다. E200도 홈프리미엄으로 비슷한 수준의 운영체제로 판단된다. 안티바이러스 백신은 컴팩은 노턴안티바이러스가 제공되었고, E200은 별도의 안티바이러스 백신이 포함되지 않았다. 요즘 무료 백신도 많으니 큰 문제는 아닌듯 하다. 제공되는 인디케이터프로그램 및 관리 프로그램도 비슷한 수준이고 사용에 상당히 편리하게 되어있다.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LG CYON | SD 910 | 1/-2147483648sec | Flash did not fire | 2007:09:15 22:14:39
얼마전에 BEXCO에서 하는 IT박람회에 갔었습니다.

별 생각이 없었는데, 교수님께서 영상 관련 세미나를 하셔서 거기에 참석하시라고 하셔서.. 물론 강제는 아니였지만

가산점이 있었기때문에.. 아니갈 수 없었죠..

다른 수업도 있었는데 그것까지 빠지고 가게 되었네요..

우선 박람회 먼저 구경하였는데 별다리 흥미 있는 코너는 없더군요..

SKT와 KT가 가장 크고 가장 좋은 자리 잡고 있더군요.. KT쪽은 유비쿼터스 쪽을.. SKT는 핸드폰--;; 영상통화 이쪽을 강조하는 듯 했고...

나른 큰 공간을 차지하고 있던 회사중 기억에 나는 곳은 마이크로 소프트는 이번에 나온 비스타쪽 강조 했고 새로 나올 서버OS아주 조금 --;; WPF쪽도 아주 조금
델은 서버 컴퓨터부터~~ 일반 PC까지..,
니콘은.. 차량한대 있었는데.. 뭐하는지는 모르겠으나 사람이 많았는데 별로 관심없어서 밖에서만 보다가..
LG CNS 여긴 뭐있는지도 기억도 안나네요.. 사람도 없고 조용했던 곳..

 뭐 이정도였는데. 솔직히 새롭게 보거나 신기하거나.. 관심가는게 없었죠..

선배 남편께서 운영하시는 아시미르라는 회사 부스에 들려서~~ 쥬스도 얻어먹고~~

그리고 여기저기 둘러보다가 영상관련 세미나 참석 했습니다.. 그리고 경품 발표를 할때가 되어서..

다시 박람회장에 갔는데.. 뭐 간단하게 메모리 리더기 하나 당첨되었네요.. 뭐 가격나가는 건 아니지만.. 시간내서 간 보람은있네요..

솔직히 박람회 보다 세미나에서 더 신기한거 볼수 있었던 것 같네요.. 부산에서는 큰 행사인지 모르겠지만, 담번에 하더라도 가지는 않을 듯하네요..
신고
오늘 인터넷에서 종이로 시디 케이스를 만드는게 나왔길래 주말이고 해서 뻘짓 해봤습니다..

생각보다 깔끔하네요..원래 케이크 통에 넣어 두었는데.. 그렇게 놔두니 찾기가 어렵더군요.. 거기다 케이스통이 여러개 있으니 어느 통에 넣어 두었는지도 알아야 되고..

요즘 시디나 DVD사용이 그렇게 많지는 않아서 그런지 몇장 안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일명 매크로 프로그램을 만드는 방법을 간단히 소개하겠다.

가장 먼저해야 할 일은 제어하고자 하는 프로그램의 핸들을 얻어 오는 것이다.

Spy+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쉽게 찾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 찾기 창이 뜨면 찾기 도구를 드래그 하여 원하는 응용 프로그램에 끌어 놓는다. FindWindow로는 최상위 부모 윈도우만 찾을 수 있다. 제어하고자 하는 응용프로그램에 최상위 윈도우에 끌어다 놓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하는 프로그램을 선택하면 아래와 같이 윈도우 정보가 표시 된다. 여기서 캡션과 클래스를 통해 원하는 윈도우를 찾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일-로그 메세지 메뉴을 이용해 창을 찾은후 확인을 누르면 현재 윈도우가 어떠한 메세지를 받는지 모두 볼 수 있다. 여기서 발생하는 이벤트중 키보드, 또는 마우스 관련 이벤트를 확인 하면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using System;
using System.Collections.Generic;
using System.ComponentModel;
using System.Data;
using System.Drawing;
using System.Text;
using System.Windows.Forms;

using System.Runtime.InteropServices;


namespace WindowsApplication1
{

    public partial class Form1 : Form
    {
        //사용할 API함수를 임포트 한다.
        [DllImport("USER32.DLL")]
        public static extern uint FindWindow(string lpClassName,
            string lpWindowName);

        [DllImport("user32.dll")]
        public static extern uint FindWindowEx(uint hWnd1, uint hWnd2, string lpsz1, string lpsz2);

        [DllImport("user32.dll")]
        public static extern uint SendMessage(uint hwnd, uint wMsg, uint wParam, uint lParam);

        [DllImport("user32.dll")]
        public static extern uint PostMessage(uint hwnd, uint wMsg, uint wParam, uint lParam);

        uint handle;


        private void button3_Click(object sender, EventArgs e)
        {
           //핸들을 찾는다. Spy+를 통해 찾은 클래스 이름과 캡션을 이용하면 된다. 둘 중 하나만 알경우에도 찾을 수 있다. 그때는 하나의 인자를 null로 넘겨 주면된다.
            handle = FindWindow("SciCalc", "계산기");
          //찾은 핸들에서 자식 윈도우 핸들을 찾기 위해서는 FindWindowEx를 이용한다.
            handle = FindWindowEx(handle, 0, "Shell DocObject View", null);
            handle = FindWindowEx(handle, 0, "Internet Explorer_Server", null);
            label1.Text = handle.ToString();
        }

        private void button1_Click(object sender, EventArgs e)
        {
            //찾은 핸들을 통해 메세지를 보낸다. 여기서는 아래 16진수들 의 값은 스파이 메세지 로그에서 찾은 값을 이용하면 된다. 여기서는 키를 누른 메세지(탭키누른후 엔터키를 누른다.)를 보내는 예제 이다.
            PostMessage(handle, 0x0100, 0x9, 0xF0001);
            PostMessage(handle, 0x0101, 0x9, 0xC00F0001);
            PostMessage(handle, 0x0100, 0xD, 0x1C001);
            PostMessage(handle, 0x0102, 0xD, 0xC01C001);
           
        }
}


FindWindow 함수는 윈도우를 찾는 API 함수이다. 첫번째 인자는 실행중인 프로그램의 클래스 이름이고 두번째 인자는 프로그램의 타이틀이다. 최상위 부모 윈도우만 찾을 수 있고 자식 윈도우는 FindWinowEx를 통해 찾으면 된다.

FindWindowEx는 부모윈도우 핸들을 통해 부모 윈도의 자식 핸들을 구하는 함수 이다. 예를 들면 프로그램에 자식으로 붙어 있는 버튼등을 찾으려면 FindWindowEx를 이용하면 된다. 첫번째 인자는 부모 핸들이다.

두번째 인자는  처번째 인자의 자식핸들 값 또는 0 값이 오면 된다. 만약 핸들 값이 들어오면 들어온 두번째 핸들 값 이후의 자식만 검색한다. 0 이면 모든 윈도우의 자식을 검색한다.

세번째 인자는 클래스 이름, 네번째 인자는 프로그램타이틀명이다.

PostMessage와 SendMessage는 메세지를 보내는 함수이다. 이 함수를 실행함으로서 원하는 제어를 할 수 있다.
첫번째 인자는 메세지를  보내고자하는 윈도우 핸들의 값이고, 두번째 인자는 보내고자 하는 메세지, 세번째 인자는 wParam ,네번째 인자는 lParam이다. lParam ,wParam은 메세지의 부가정보라고 할수 있다.  WM_LBUTTONDOWN메세지가 발생할때는 마우스의 버튼이 눌러진 위치 등의 부가 정보가 필요한데 이러한 정보를 실어보내는 인자이다. 역시 Spy+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PostMessage와 SendMessage의 차이점은 거의 없는데 PostMessage로 보내게 되면 메세지를 해당 윈도우에 던지고 바로 리턴하는 함수이고 SendMessage는 메세지를 보낸후 그 메세지가 처리된후 리턴된다. SendMessage동기화가 필요할때 사용하면 되고, 동기화 필요없이 메세지만 보내려면 PostMessage를 이용하면된다.
신고

4일간의 ASP.NET 교육을 받은후


부산 글로벌 IT 교육센터에서 받은 수료증..


수료증보다는 책이 제대로 된 득탬이였다..


수강료를 교수님께서 내셔서.. 완전 횡제 한거 같다....


교육 내용도 만족했고.. 재미도 있었고..ㅋㅋㅋ


 
신고


얼마전에 마이크로소프트의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알게된 사실인데..
 
Visual Studio 2005와 SQL 2005 Server의 무료 버젼이 존재한다는 사실이였다..
물론 Standard나 Enterprise버젼의 모든 기능을 가진 버젼은 아니지만..
 
개인적인 학습및 시험 개발 또는 소규모 프로젝트에서는 충분히 사용될만한 기능들을 제공해 주고 있는 것 같았다.
 
무료버젼이라고 상업적 용도로 사용하지 못하는 것도 아니다.. 상업적 용도로 사용해도되며 배포에도 제약사약이 없는 버젼이였다. 또한 사용기간에도 제약이 없다.
 
MS SQL 2005 Server Express의 경우에 재배포시 MS사이트에 가서 라이센스에 동의만 하면 SQL을 제 배포 할 수 있다고 한다.
 
학생이나 중소기업, 비IT관련 회사의 전산 업무등에 사용한다면 유용할 수도 있을 것 같다.
 
이 Express버젼이 나온지는 얼마 되지 않은 거 같았다.. 깔아서 설치 해봤는데 일반적으로 학습 목적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어 보였다..
 
 
신고

네트워크 관리사 2급 합격 발표 난지 꽤되었는데 아직도 자격증을 손에 넣지 못했다..--;;


이사오긴전 예전 주소로 와서.... 찾으러 가야된느데..


시간이 잘 나지 않네..



신고

 
부산 글로벌 IT 교육센터에서 이번에 교수님의 추천으로
ASP.NET 교육을 받으로 갔었다..
 
위치는 부산 지하철 2호선 센텀시티에 내려서 조금만 걸어가면 센텀벤처 타운이라는 곳이 있는데..
여기 7층에서 교육을 받았다..
 
교육은 아침 9시부터 오후 6시 까지 하루 종일 4일간 하였는데.. 교육비용은 7만원.. 이것도 교수님이 내셔서.. 나는 공짜로 교육을 받게 되었다..
 
교재도 한권 주었는데.. 꽤나 뚜껍고 내용도 수준이 높아 보이는 책이였다..
교육내용도 흥미롭고.. 실무적인 내용이 많았다..
 
저번주 9일부터 13일 까지.. 4일간의 교육이였다..
 
아침에 일찍 일어나기가 매우 힘들었지만.. 교육내용은 정말로 알차고 좋았던것 같았다.. 교육비용이 7만원밖에 안되는건 부산시에서 지원금이 나오는걸로 알고있다..
 
시설은 지은지 얼마 안되어보여서 깨끗하고 실습실도 상당히 좋아보였다....
 
교육 끝나고 집에와서 프로그램들 설치해보고 돌려보는데.. 생각이외로 개발이 답답할정도로 느렸다.. 거기서는 상당히 빠르게 컴파일되고.. 페이지도 상당히 빨리 로딩되었던거 같았는데..
 
혹시 다음뻔 교육도 들을 기회가 된다면 꼭 다시한번 들어보고 싶은 교육 센터인거 같다..
신고


티스토리 툴바